Entertainment On/예능&오락 2010.09.05 07:33



 아담부부의 애정확인으로 끝난 부부동반모임은 쿤토리아에게는 득보다는 실
아담부부같은 경우, 처음엔 선배부부로서 후배부부에게 조언도 해주고 신선한 재미를 갖고자 커플동반 만남을 기획했으나
막상 만남을 앞두자 비주얼면에서 압도적인 차이를 보일까 긴장하는 모습도 보이고, 은근히 경쟁심리를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내겐 아직 어색하고 모르는 것도 많은 남편, 그와 가까운 지인들과의 만남을 통해서 그에 대해 더 알아가는 것을 기대했을 듯합니다. 빅토리아는..

썩 내켜하진 않은 듯 했지만, 설레는 모습도 있었거든요.
하지만, 세명이서 친한 가운데, 빅토리아 홀로 쌩뚱맞게 되지 않을까 살짝 염려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는데요, 새댁 또는 연애 초기 애인의 모습이라서 공감이 갔습니다.

닉쿤에게 너무 친근한 가인

아담부부는 만나기전부터 계획한 바대로, 쿤토리아커플에게 스킨쉽도 유도하고 좀더 편안한 분위기가 되도록 노력하는 결혼 9개월차 베테랑 부부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한자리에 앉아서 드디어 이야기를 시작했지요.
하지만 여기서 아줌마 근성이 보이는 가인의 모습에 살짝 눈쌀이 찌푸려졌습니다. 바로 커플의 이전 연애경험을 묻는 질문이에요. 중이 제 머리 못 깍는다고 궁금하긴 해도 자신이 물어보긴 어려운 질문이라 대신 총대메고 물어봐주는 의리 있는 모습같아 보일수도 있겠지만,
나중에 닉쿤이 인터뷰에서도 밝혔듯이 지극히 개인적인 질문인데, 첨 만난 커플앞에서 대답하긴 많이 부담스러운 질문이었어요.
궁금해도 물어보기 어려운 질문들을 도와준답시고 마구 마구 케묻는 듯한 아담부부, 둘만이 함께하고싶은 이야기라 조금은 아쉬운 닉쿤의 모습을 보니 더욱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직은 서로 어색하고 풋풋한 커플에게 자꾸 스킨쉽을 유도하는 것도, 또 가인양이 쿤아 쿤아 이렇게 부르는 모습도, 왠지 빅토리아 앞에서 자신이 더 우위에 있음을 강조하는 것 같아 좀 안좋게 보였습니다.
"내가 닉쿤이랑 더 친해"이렇게 보여주고 싶어하는 것 같아 보였거든요. 어색하고 불편한 쿤토리아커플과 마냥 편안하고 즐거워 보이는 아담부부가 대비를 이뤘습니다. 혹시 문화차이일까요..



혼자 너무 앞서간 가인의 호칭정하기

보기에는 안그래보이지만, 빅토리아는 닉쿤보다 연상입니다. 아담부부처럼요. 아담부부야 워낙 깝권 조권의 캐릭터가 철없는 어린아들같은 모습이었고 그에 비해 가인은 어른스럽고 조금은 시크한 매력을 가지고 있어, "누나"라고 부르는 모습이 그렇게 자연스러울 수가 없습니다.
요즘 대세인 연상연하커플의 전형을 보여주는 것 같지요.
하지만 닉쿤은 외국인이지만 한국남자처럼 조금은 보수적인 듯하고, 빅토리아는 연상같지 않게 어리고 애교스러워보이지요. 닉쿤은 빅토리아를 조금 더 감싸주고 배려해주는 모습도 많이 보여지는데요, 오히려 닉쿤이 애교많은 빅토리아보다 더 연상처럼 보이게 해줍니다.
게다가 빅토리아가 "누나"라는 호칭을 사용하기 싫다고도 이미 얘기했구요.
그런데 본인들이 그렇게 부른다고 호칭까지 척척 정해주는 모습도 보기에 불편하더라구요. 빅토리아가 그 자리에서 또다시 굳이 "저는 누나란 호칭은 싫어요"라고 표현하기도 좀 어려운 자리였는데 그렇게 막무가내로 시키는 건 좀 무리한 게 아닌가 싶었습니다.
가인양 스스로 밝혔듯이, 서로 익숙해지고 자연스러워지면 자신들의 "아담부부"처럼 그들 역시 애칭이 생길거라는 본인의 얘기처럼 닉쿤과 빅토리아 두 사람도 자연스럽게 어울리는 호칭을 스스로 찾도록 해주었으면 좋았을것 같습니다.


평소 호감이 많은 가인양인데, 이번 행동에 민감한 것은 개인 경험의 영향도 있을겁니다.
커플간의 만남이 있는 경우, 신선하고 즐겁기도 하지만, 서로 조심하고 신경써야 하는 부분도 많더라구요. 각자 배우자의 입장이나 위신도 고려해야 하고, 모두가 편안해질수 있기란 힘든부분도 많습니다.
바로 그렇기에 기꺼운 마음으로 꾸준히 커플간 만남을 이어갈 수 경우가 현실에서 많지는 않은 것 같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두 커플의 만남에서 가인양의 모습은, 자신들이 더 경력이 많은 점 때문에 분위기를 주도해야 한다는 인식에서 비롯된, 조금은 경솔한 행동이 아닌가 싶습니다.
아무리 설정이라도 남편이 옆에 있는데도 닉쿤에게 시선을 떼지 못하는 거나, 부인이 있는데도 "쿤아 쿤아"하며 친밀함을 보이는 모습들, 그리고 조금은 어색한 그래서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더 설레임을 느낄 수 있게 해주는 쿤토리아만의 매력을 반감시킨게 아닌가 싶습니다.
아직은 어색하지만 순수함이 돋보이는 커플, 쿤토리아. 여자를 위하고 배려하는 진지한 매너남 포스의 닉쿤은 아무 도움없이도 커플 이야기를 잘 이어갈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Posted by 비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체리블로거 2010.09.05 08: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는 조금 생각이 엇갈렸네요.
    오히려 저는 그 모임을 통해서 어느정도 자연스럽게 도와주었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트랙백걸구 갈께요 ㅎ

  2. 촌스런블로그 2010.09.05 0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구~~전 못봐서 패스 해야겠어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3. ... 2010.09.05 1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신혼 초에 저런 질문 많이 받았었어요.
    흔히 있을 수 있는 상황이지만, 사실 기분이 좋지는 않죠.
    질문하는 사람들은 호기심과 장난으로 하는 질문이지만,
    제 신랑은 닉쿤같은 센스가 없었기에, 부끄럽기도 하고 화가 나기도 해서 혼자 끙끙 앓았다는 ㅠㅠ
    민감한 사안이라서, 자칫 싸움이 될 수도 있는데,
    빅토리아와 닉쿤은 의젓하고 관대하게 잘 받아넘기는 것 같더라구요.
    보기 좋았어요.

  4. 가인은 브아걸 멤버... 2010.09.05 1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인은 승부욕과 서열에 대한 집착이 센데..
    승부욕은 본인의 원래 성격인듯한데..
    서열에 대한 집착은 브아걸 멤버들의 영향력도 좀 있는듯 해요..
    나이에 유독 집착하는 브아걸 나르샤 언니의 영향을 받은듯하고
    나이에 비해 아줌마포스를 보이는 것도
    30살 성인돌들의 체계적인(?) 가르침을 받은 탓인듯...

    • ??? 2010.09.05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나리오가 있답니다.
      가상과 현실을 혼동하시는 듯.

    • 가인은 브아걸 멤버... 2010.09.05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른 연예프로그램에 가인이 나오는 걸 보신적이 있으신지요? 거기에서도 우결에서의 모습과 매우 비슷하게 나오는데요.. 승부욕 세고, 선후배 관계 많이 따집니다. 다른 연예프로그램에도 우결 제작진이 간섭해서 가인 캐릭터를 만든건가요? ㅎㅎㅎㅎ

    • ??? 2010.09.06 0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 말이 아니라, 부부동반모임에서 짖굳게 군다는 상황설정을 말하는 거죠. 미혼의 처자가 어찌 아줌마포스를 품어낼 수 있겠습니까? 거의 불가능한 일이죠. 원래 미혼과 기혼의 차이는 한 눈에 알아볼 수 있거든요.ㅋㅋㅋ

  5. ㅋㅋ 2010.09.06 1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거 보면서 살짝 그런거 느꼈는데,,
    살짝 인상쓰게 만드는 정도였어요,,;;

  6. O line 2010.09.17 1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잘 정리해주셨네요.평소에 가인 좋아하면서도 이번만큼은 내내 거슬렸어요

  7. 라이언 2010.09.30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적으로 동의한다. 특히, 호칭 부분은 더욱 그러하다.

    본문의 말대로 빅토리아가 누나라는 호칭을 싫어 했을 뿐 아니라, 둘의 캐릭터를 봐도 누나동생은 어울리지 않는다.
    차츰 호칭을 정해 가겠지만, 현재는 서로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 가장 자연스럽다고 생각한다.

    나의 머릿 속에만 맴돌고 있던 말을 글로 표현주어서 고맙다.

  8. cigna insurance plan 2012.05.02 1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나하지만 그것은 진정한 여가 활동을 새로운 브랜드로 완전히 완전히 준비하는 데 도움이됩니다 우아한 또한이다. 작은 천사가 완료됩니다. 그들은 가능​​성의 수를 고려하는 위협하지 않습니다. 웹 페이지를 웹 사이트의 잠재 고객을 당신은 그들을 따뜻하게 할 수 막 한랭 기법의 측면을 보호합니다.

  9. insurance coverage with regard to centered youngsters 2012.05.08 1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은 놀라운 정보 사이트 필자 시간의 합리적인 기간 내에 검사 아마이다. 이 주변의 세부 수량은 사실상 그들에 관한 책을 저술로 장관이다. 귀하의 블로그 게시물 정말 왜 제목 훨씬 더 이해하기 원하는 사람을위한 완벽한. 원더풀 제품, 좋은 작품을 계속하세요!

  10. the most effective car insurance protection 2012.05.08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다음이 우수한 내용을보십시오. 나는도 하나 며칠 동안 그것에 대해 문제를 통해 읽고 있었어요의 학교에가는 이러한 논문에 집중하게 플러스 고맙게도 내 블로그 게시물에 여기에 아이디어를 발견했다. 나는이 거기에있어 멋진 시간을 만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