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 On/스타&연예 2011.02.25 07:00




어제 영화 마이웨이를 촬영하고 있는 장동건의 요즘 근황에 대한 기사가 화제를 모았습니다. 촬영이 한창인 마이웨이는 '태극기 휘날리며'로 1250만명이라는 어마어마한 흥행을 기록한 강제규감독과 장동건이 다시 만난 대작이기에 더욱 관심이 가는 작품인데요. 장동건은, 방대한 촬영분량과 이에 따른 체력소모, 가족과 떨어져 지내는 외로움 등으로 '태극기 휘날리며' 때보다 몇 배나 더 힘들다'는 근황을 전했습니다. 그런데 이 보도를 접한 네티즌들의 반응이 심상치 않습니다. 비난이 봇물처럼 쏟아지고 있지요, 그 정도 힘들지 않은 사람이 누가 있느냐, 힘든데 영화는 왜 찍냐, 너보다 힘들고 희망없는 서민 생각은 안하냐 등 냉소적인 반응이 압도적입니다. 깜짝놀랄 정도로 비난 일색이지요. 안티없는 톱스타로 유명했던 장동건이었는데요, 왜 이렇게 됐을까요.


장동건은 미남배우의 아이콘입니다. 지금도 사람들은 미남을 일컬을때 대명사처럼 그의 이름을 사용하지요. 잘생긴 얼굴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지만, 인기가도를 달릴 때에도 연기자로 인정받기 위해, 조연도 마다하지 않는 성실한 자세로 캐릭터 구축에 힘썼으며, 저예산 영화에도  출연하며 연기 캐리어를 쌓으려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왔습니다. 점차 사람들은 잘생긴 얼굴에 연기도 잘하는 배우로 그를 인식하게 되었고, 어느덧 안티가 거의 없는 배우, 제2의 안성기 또는 국민배우의 적통을 이을 후계자로까지 여겨질 정도로 톱스타로서 우뚝 섰지요.
그의 존재감은 지난 십년간 절대적이었습니다. 그런데 결혼하고 나이들고, 최근 영화가 부진하면서 예전같은 존재감을 보여주지 못한 것도 한 이유가 될 수 있겠지요. 가쉽없고 깨끗한 사생활을 보여줬던 장동건이지만 고소영과의 결혼도 이미지에 어느정도 영향이 있을 법도 합니다. 하지만 이런 지엽적인 부분보다 더 큰 이유가 있을 것 같은데요, 반듯한 이미지의 배우 장동건이, 힘들다는 말 한마디에 혹독한 비난을 받을 정도로 요즘 대한민국의 현실이 녹녹치 않습니다.


2주전, 충격적인 소식이 있었지요. 시나리오 작가 최고은씨 사망소식말입니다. 이 젊은 시나리오작가의 사망소식이 충격이었던 것은, 지병을 앓고 있었다는 이 작가가 먹을 것이 없어서 굶어 죽었을 지도 모른다는 의구심과 함께 시나리오 작가들의 비참한 삶이 노출되었다는 점입니다. 영화제작비가 수십억에 이르고 스타배우의 개런티가 수억에 달하며 많게는 영화제작비의 절반이상을 차지하는 경우도 있는 마당에, 스타배우를 제외한 스텝들은 더욱 열악한 상황속에서 가난에 허덕이는 생활을 하고 있다는 것이 도마에 오르게 되었지요. 원고료나 월급도 제대로 받지 못해 먹는 것도 제대로 못 챙기는 작가나 스텝의 삶은 비정규직 천만명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네 현실을 상징하는 것 같습니다.


요즘 우리의 미래엔 청년실업이라는 짙은 그늘이 드리워져 있습니다. 비싼 등록금 주고 대학을 졸업해도 정규직의 꿈이 요원한 암울한 현실말입니다. 점점 젊은이들은 개천에서 용난다는 말에 냉소를 보내고 있습니다. 양극화의 골이 깊어지고 있지요. 이런 현실에서 최고수준의 개런티를 받는 장동건의 '힘들다'란 가벼운 발언조차 가볍게 지나쳐지질 않습니다. 암울한 현실을 살며 갖게된 사회에 대한 분노는, 최고 배우의 힘들다 말 한마디를 가진자의 투정으로 받아들일 수 밖에 없는 우리의 상실감을 보여주고 있는 셈이지요.

사실 장동건도 이런식의 보도와 반응은 생각지도 못했을텐데요. 영화홍보를 위해 담담히 자신의 근황을 여과없이 전달했을 뿐이겠지만, 그 인터뷰가 많은 사람들에게 예기치 못한 파문과 울분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이번 장동건에게 쏟아지는 비난은, 이렇듯 이 땅을 사는 사람들의 분노가 가볍지 않음을 실감하게 해주는 우리의 어두운 자화상입니다.

요 아래 손가락모양은 추천버튼입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비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1.02.25 1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 기자들이 쓸 기사가 없으니 고소영 쫒아다니면서 뭐 사고 어디 묵고
    이런거 캐내면서 그렇게 된 듯 싶어요.

    하지만 많이 벌면 그만큼 쓰고 이런게 정상 아닐런지.

    단지 부러워서 하는 욕으로밖에는..

    별로 욕먹을 것도 없어보이는데, 자기자신이 못나서 하는 욕으로밖에 안보여지네요..
    그만큼 살기 어려운 때인가봅니다.

  3. 2011.02.25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솔직히 탑으로 통하는 연예인들 힘들다고 방송이나 인터뷰 할 때 짜증납니다.
    물론 아무나 할수 없는 직업이니까 어느정도 사생활이나 그런거 보장 못 받는거 이런건 이해가 갑니다. 하지만 전에 강호동은 1박2일 장기에프 분장하면서 지 아들한테 아빠가 이렇게 고생하면서 산다. 그 출연료 받으면서 분장쇼 하는게 힘들다고 하면 일반 국민들은 벌써 다 힘들어서 황천길 갔겠습니다. 이런 잘먹고 잘사는 연예인들 발언이나 이런 거 좀 생각 좀 하길 바랍니다.

  4. 까칠대마왕 2011.02.25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듦의 기준은 개인에 따라 주관적이긴 한데.. 모든 걸 다 갖춘 장배우의 힘들다는 말은...참...어이상실 이라는 말을 떠올리게 하네요. 기름값폭등, 전세값폭등, 물가폭등 등등 안오르는게 없는 세상에서 먹을거, 입을거 다 줄여가며 빠듯하게 살아가는 서민들에게는 그저..... 한숨만 나오게 합니다. 장배우~ 앞으론 말조심하세요.

  5. 이그림 2011.02.25 13: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대적인 생각으로는 저런것 쯤이야 얼마든지 견딜 사람들 많겠죠
    돈이 수억 아니 수십억씩 버는데..^^

    촬영할 때 힘든 사연을 얘기하는 것도 조심스럽겠네요 ㅎ

  6. 지나가는 나그네 2011.02.25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연예인이 무슨 봉도 아니고 힘들다고 말도 못합니까?
    그리고 그 사람들이 놀면서 수십억 벌어드리는 것도 아니고 열심히 연기하고
    인기를 얻기위해 노력했으니 받는 돈이 아니겠습니까?
    거품이내 어쩌네 해도 그 돈들이 고스란이 자기돈도 아니고 기획사 사장부터 쭉 먹여살려야 되는 돈인데 ..
    뭐... 투정으로 보시는 분들도 있지만 국민배우 국민 가수 인기 연예인
    최고에 자리에 오르기 까지 그 사람들 노력을 반반이라도 해보고 다들 악플이네 뭐네 달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그 자리에 오르기 까지 그 사람들도 쉽지 만은 않았을테니깐요..

  7. 영화도찍는것마다 2011.02.25 1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망하는 주제에 무슨놈의 힘들긴 ㅋㅋㅋ 투자자들이 더힘들지 ㅋ

  8. 맞는 말씀이기도 하고 2011.02.25 14: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거 루머가 화려한 그녀랑 결혼한 이후 조금 곱지않은 시선도 있고
    언론에 의해 많이 가려졌지만 주가조작도 있고
    또 언론플레이 대가라 그런것도 있고 그렇네요.

  9. 별빛바다 2011.02.25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동건씨 개인적으로는 힘들 수도 있지만 아직 일자리도 찾지 못하고 제대로 돈도 못버는 저 같은 서민이 보기엔 정말 배부른 투정으로 밖에는 보이지가 않네요.

  10. 로사아빠! 2011.02.25 16: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나름 고충이 있지 않을까 한번 생각해보게되네요~

  11. 미리내 2011.02.25 18: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들다는말은 찰영 스케쥴태문에 힘들다는거 아닌가? 힘들다는말 한마디에 이렇게 비난할 필요는 없을것 같은데..... 연예인은 사람 아닌가? 아무리 출연료 많이 받아도 힘들다 말할수 있는거지 참 웃기네요ᆞ

  12. 포그린 2011.02.25 19: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국내나 국제정세보면 ... 힘들단 말 쉽게 했다간...

    요리리리 동건씨처럼 돌 맞습니다.

    힘냅시다요^^ 대한민국 젊은 세대 화이팅입니다.

  13. 칼럼니스트 2011.02.25 2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소영과 함께 사는 남자, 40대임에도 불구하고 잘 생긴 남자라는 여러가지 이유에서 기인하는 질투도 한 몫하는 것 같습니다. 장동건은 그야말로 모든걸 다 가진 남자니까요^^

  14. 로사아빠! 2011.03.05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뷰주간베스트리뷰후보에 오르셨군요~
    축하드립니당~추천하고 갑니당^^
    즐거운 주말 되세용~

  15. 의진맘한지혜 2011.03.08 09: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춤님 레뷰 주간베스트 축하드려요
    추천 꾹!!!

  16. site evaluation 2012.05.15 15: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게시물을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 정도면 대부분 내가 말할 수있다 구 봅니다. 사람은 분명히 때로는 직접적으로 큰 선물로이 사이트를 확인하십시오. 사람들은 확실히 실적을 알고, 당신은 그것을 bottoms.Appreciate의 큰 숫자를 적용했을 수 있습니다!

  17. sitem 2012.05.15 15: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제에 관한 과제에 나는이 특정한 주제 적합한 홈 엘리베이터와 함께 보고서를 찾아 특정 교사에게 또한 우리의 의견과 컨텐츠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인 문서는 문제에게 좋은 거래를 감소.

  18. addiction recovery tools 2012.05.22 15: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 결합 쓰기까지 정말 좋은을 위해 건배, 나는 완전히 놀라는 거에요! 오는 것을 계속 진행합니다.

  19. free of charge advising products and services 2012.05.22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것은 노하우 거의 모든 큰 나라에 그 또는 그녀 전세계에 관한 전파하기위한 혁신적인 전략이다. 나는 위치의 더 많은 수량에 대한 똑같은를 완료하기 위해 제안합니다.

  20. cost-free therapy improvement notes 2012.06.07 2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군가 그러나 당신에게 완전히 완전히 새로운 세트를 취미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 또한 훌륭해요. 작은 천사 끝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들은 다양한 가능성을 찬찬히하는 위협하지 않습니다. 한랭은 당신이 그들을 편안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갑니다 내부 웹 사이트 웹 사이트 투숙객 특성을 보호합니다.